홍대 골목길의 바리스타 – 길드립
GoM | 2010-05-26 09:05:36

 

 

 

 

 

 

 

 

홍대스러운...

 

 

요즘 이 '홍대스러운'이란 말이 사람들 입에 자연스레 오르내린다.

예전 강남 강북으로만 대표되던.. 이른바 스타일에 대한 정의에

'홍대스타일, 홍대스러운, 홍대다운' 등의 새로운 수식어가 빼꼼히 고개를 디밀었다.

 

  

 

홍대스러운.. 그게 과연 무슨 뜻이길래... -ㅁ-???

 

 

 

 

 

 

 

 

 

 

 

아직 사전에도 없는 이 단어지만.. 개인적으로 생각해보자면~ (지극히 개인적)

열정, 자유, 다양성, 그리고 젊음...?

(여기서 젊음은 나이를 뜻하는 게 절대 아님~)

 

 

 청담동 하면 럭셔리가 떠오르고, 인사동 하면 옛것이 떠오르고, 명동하면 패션이 떠오르듯...

(-ㅁ- 나만그런가?)

 

 

 

 홍대하면 떠오르는 건...

'열정이 있고, 자유가 숨쉬는 문화의 다양성이 공존하는 젊은 공간'이다.

 

 

그런 홍대 어딘가에 카페 하나가 떡! 하니 들어섰다.

근데.. 카페라고 부를수 있을런지 모르겠다.

 간혹  '칸00이나, T.**, 네*카*' 등에서 프로모션 하듯

길에서 나눠주는 커피 모양이 떠오를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이곳은 번듯한 카페..

 

바로 '길드립'이다.

 

  

 

 

 

착한 가격 2천5백원-드립커피가 2천오백원이다!!!

 

 

 

 

 

길위에 테이블 하나 그리고 입간판 하나에 의자 4개를 갖춘 작은 카페~

 

 우연히 골목길을 걷다 발견한 이곳에서 커피한잔을 Take-Out 해서 마시고

그 맛에 깜놀! 해서 다시 찾은 곳이다.

 

 

 

 

드립 커피니 이정도만 있으면 다 갖춘거 아닐까?

 

 

 

 

 

 

 

 

 

브라질 세하도 커피를 사용하는데~

 

몇가지 다른 원두를 사용하다 손님들 반응이 이 커피가 좋아서~

 

세하도원두를 사용하고 있다고 한다. (원가 문제도 있다한다... -ㅁ-;; 당연한거지..ㅋ)

 

 

 

 

 

 

팔이 빠져라.. 열심히 원두를 갈고있다~ 곱디 곱게~

 

 

 

 

 

 

 

 

그득하게 담긴 원두에서 신선하고 구수한 향이 올라온다~

 

 

   

 

 

 

 

 

순전히 중력만으로 만들어지는 이 작업에 젊은 싸장님이 신중하게 물을 떨구고 있다.

 

드리퍼 위로 크게 부풀어 오르는 곱게 간 원두와 풍성한 거품을 봐도 참~ 맛나보인다.

 

 

 

  

 

 

 

 

 

  

 28살의 젊은 사장님이지만... 스**스 등 여러 커피전문점에서 습득한

자신만의 노하우에 열정+도전이란 조미료를 첨가하여

'기분좋은 커피' 한잔을 손님께 대접한다.

 

 

 

 

 

 

 

 

 

 

 

다만... 이 모든 작업이 수작업으로 이루어지고.. 보시다 시피 젊은 싸장님이

 혼자서 모든 커피의 드립 과정을 담당하기 때문에 한잔에 소요되는 시간은 살짝~걸린다.

 

갑자기 손님이라도 몰린다면.... 조...조금 여유를 가지고 기다리시는게 좋을듯~

 

 

 

 

 

 

 

 

 

 

다행히(?) '정신과 시간의 방' 이라는 의자에 앉아서 차분히 커피를 마실 수도 있다.

단~ 시간이 멈춘 이곳에서는... 커피의 양도 줄지 않는다....

 

사장님 기분에 따라 리...리필이.... 죽을때까정 나온다... -ㅁ-;;;;

(테이블 밑에 몇분 뭍혀있을지도모르겠다.... )

 

  

 

 

 

 

 

 

나에게 커피는 두가지 종류~

맛있는커피와 맛없는커피..이 커피는 맛있는커피

 

  

 

 

주말에만 문을 열고, 영업시간은 해질때까지...  장소는 현재 이곳...

 

언제 자리를 옮길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카페 위치는 홍대일거라 말한다.

(한동안은 이곳에서 옮기진 않을듯...)

  

 

 

홍대를 사랑하는 이 젊은이들

꼭 100% 성공한다 보장은 못하겠지만..

왠지모르게 그들에게 포기란 없을것 같다.

 

 

왜일까?   ^^

 

 

 

 

 

 

초상권 보호를 위한 자체 모자이크,,

 

가운데 분은 포화속으로에 출연하는 배우라고 하시는데

영화 홍보 좀 해드리려고.. 일부러 모자이크 처리안했음.. ㅋ

  

 

 

 

 

 

 

커피프린스골목 마켓M 맞은편 골목~

혹은 서교초등학교 골목 패밀리마트사거리에서 편의점 맞은편 골목으로~

 

 

 *ps. 스탬프 도장도 찍어준다. 5개모으면 커피한잔이다. ^^

 


 

 

 

  

 

Posted by GoM    

 

 

덧글, 퍼가기는 필수입니다. 

스크랩은 하실때 꼭 리플 부탁드립니다.  

 

  • 좋아요 0
GoM
GoM

About GoM 맥주와, 맛난음식, 사진과 여행을 좋아하는 GoM 24개국 100여개 국가 여행~중(ing) *미국비자 없음 -ㅁ- 2008 하나투어 여행사진 공모전 대상!

글 더보기

관련지역 여행기

댓글 0

아직 댓글이 없어요~
회원님께서 첫 댓글을 달아주시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