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족관 비교 체험! 괌 언더워터월드 vs. 일본 오키나와 츄라우미수족관
에린 | 2010-10-03 22:10:53

 

 

날씨가 부쩍 서늘해진 가을입니다~

 '화창하고 따사로운 여름날의 해변'이 그리워지는 요즘, 

푸른 여름 바다를 대신해  '수족관(아쿠아리움) 여행기'를 소개해드릴까 해요!

 

'수족관 ? 에이~ 애들 견학 장소 아냐~?'라고 무시하시면 크나 큰 오산~!

세계에는 그 규모나 시설 면에서 정말 뛰어난 곳이 많거든요~!

 

 

 

 

#1.  괌 (Guam), 언더워터월드! 

 

 

 

 

괌은 제가 정말 사랑하는 여행지 중 한곳이랍니다~ :)

한 번 다녀오면, 바로 또 다시 비행기표를 알아보게 될만큼 매력적인 곳!

 

 

 

 

 

 

 

그리고 괌의 중심부라고 할 수 있는 플레저 아일랜드에 

1998년에 지어진 해양수족관 언더워터월드(Under Water World)가 있답니다. 

 

 

총 2층 규모의 언더워터월드에는 세계에서 가장 긴 100미터 길이의 터널이 존재하며,

약 100여 종에 달하는 해양생물이 총 5,000여 마리나 모여 있습니다!

 

언더워터월드에서 또 놓치지 말아야 할 것이 바로 터널 끝에 있는 풀(pool)!

물고기를 직접 만져볼 수 있도록 해놓은 체험관으로,

일명 '터칭풀(Touching Pool)'이라 부릅니다.

 

이곳에서 저는 니모와 상어 등을 만져볼 수 있었답니다~ (물론 꼬꼬마 상어)!

한국어 음성 가이드가 담긴 해드폰도 대여할 수 있으니 참고하시고요~

 

 

 

#2. 일본 오키나와, 츄라우미 수족관!

 

 

 

 

 

 

오키나와는 일본 본토와 달리 열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곳인지라...

굉장히 '일본 같지 않은 일본'으로 다가왔던 이국적인 여행지로 기억됩니다.

 

 

 

 

 

 

 

이곳엔 세계에서 2번째로 큰 츄라우미 수족관이 있는데요,

DSLR이라 똑딱이로 찍어온 괌 사진과는 화질 차가 좀 나는군요~

이곳은 드라마 '미남이시네요'에도 살짝 등장했던 곳이죠!

  

츄라우미 수족관은 해양박람회기념국립공원의 일부로 2002년 개장한 곳이에요!

 

 1층엔 ‘심해의 여행’을 주제로 오키나와의 심해를 재현해 놓았고,

‘쿠로시오(일본난류)의 여행’이란 주제로 꾸민 2층엔 가로-세로 8.2×22.5m에 두께가 60cm인

세계 최대의 아크릴 유리 패널로 만들어진 대형수조가 있는데, 물이 7500㎥나 들어간다고 합니다!

 

3층은 ‘산호초의 여행’을 주제로 한 층으로 오픈 시스템을 통해

산호를 대규모로 사육하는 모습을 볼 수 있으며,

4층에선 ‘대해로의 초대’라는 주제 아래

중국 해의 따뜻한 바닷바람을 즐길 수 있다고 해요~

 

 

비록 사람이 인공으로 만들어 놓은 곳이긴 하지만

정말 바닷속에 들어온 듯... 영혼과 안구가 정화되는 느낌~!

 

 

 

 

자~ 수족관 비교 여행 괌 vs. 오키나와 편,

어떻게 보셨나요?

 

수족관은 아이들 교육에도 좋지만 수영을 못하거나 물을 무서워하는 사람도

아름다운 남태평양 바닷속에 들어온 듯 멋진 경험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정말로 강추하고 싶은 코스랍니다!

 

여러분도 괌이나 일본 오키나와에 가시면 빼놓지 말고 꼬옥 가보시길 바랍니다~  :)

지금까지 따뜻한 여름날로 돌아가고픈 가을날의 에린씨였습니다!

 

  • 좋아요 3
에린
에린

여행가이드북 작가

글 더보기

댓글 0

아직 댓글이 없어요~
회원님께서 첫 댓글을 달아주시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