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통인시장 도시락 카페, 5천원의 행복!
어보브블루 | 2012-06-07 00:06:25

 

 

 

 

시장이 뷔페식당이 되었다.

마치 뷔페에서처럼 내가 먹고 싶은 반찬들로 구성된

맛있는 점심 식사를 즐길 수 있는 통인시장, 도시락 카페

 

 

 

 

 

 

 

 

통인시장 도시락 카페의 시스템은 참 쉽고 간단하다.

먼저, 시장통 중간쯤에 위치해있는 '고객 만족 센터'에서 쿠폰을 구입한다.

 

마침 우리가 시장에 갔던 날은

쿠폰을 엽전으로 바꿔 사용할 수 있는 날이었던지라

더욱 이색적이고 즐거운 시장 나들이를 할 수 있었다! ^^

 

 

 

 

 

 

엽전 한 냥( = 쿠폰 한 장)의 가치는 500원!

보통 인당 엽전 열 냥 ( = 쿠폰 10장)을 사면 푸짐한 식사를 할 수 있다.

 

처음 엽전(쿠폰)을 구입하게 되면, 빈 도시락 통을 건네 주는데,

이를 들고 시장 곳곳을 돌며 도시락카페 가맹점에서 반찬을 구입해 채워넣는다.

(반찬은 보통 하나에 500원 ~ 1000원 정도)

 

그렇게 반찬을 다 고르고 도시락카페로 돌아오면

밥과 국, 김치를 세트로 2천원에 구입할 수 있으며,

밥은 추가 리필도 가능하니 양껏 먹어도 무방하다.

(단, 밥-국-김치 세트는 오전 11시~오후4시에만 판매)

 

 

 

 

 

 

 

 

남편과 나는 각각 5천원치 엽전을 샀다.

(밥과 국이 2천원이므로, 반찬을 3천원치씩 구입할 요량으로)

 

구입한 엽전을 들곤 '도시락 카페 가맹점' 이란

작은 간판이 붙은 곳에서 도시락 통에 반찬을 가득가득 채우기 시작했다.

 

 

 

 

 

 

 

예를 들면 애호박 볶음 500원 어치, 닭강정 1000원 어치를 도시락 통에 담아내는 식!

저울에 잴 것도 없이,  도시락 칸에 넘치게 담아주던 시장 아줌마들의 인심이 참 따뜻했다.

 

평소에 먹고 싶지만 손이 많이 가서 제 스스로는 잘 해먹지 않았던

해물전, 잡채 같은 반찬들도 마음껏 먹을 수 있으니 더 좋고!

 

 

 

 

 

 

 

김이 폴폴 나는 잡채를 팔고 있던 한 가게!

아니나 다를까, 방금 만드셨단다.

 

남편은 엽전 두 개를 드리고

목이 버섯이 듬뿍 들어간 잡채를 통에 담았다.

 

 

 

 

 

 

 

 

시장을 한 바퀴 돌았더니 그득그득 채워진 도시락~

남편과 서로 다른 반찬으로 담다보니

이건 뭐 집에서 먹는 반찬 가짓 수보다도 훨씬 많다.

 

 

 

 

 

 

오랜 세월 반찬가게를 운영해온

손맛 좋은 이모님들이 만드시는 반찬이니

굳이 '맛'을 이야기할 필요가 있을까 싶다.

우리네 엄마가 정성껏 차려준 푸짐한 한 끼 같다.

 

 

 

 

 

 

 

 

국의 경우 반찬 가게마다 돌아가면서 끓이기 때문에

매일 국 메뉴가 바뀐다고 하던데, 오늘은 소고기가 들어간 진한 미역국이 나왔다.

 

요즘 4~5천원으로 한 끼를 해결하려면 김밥 두 세 줄 정도 살 수 있을까 말까인데,

고슬고슬한 쌀밥에 미역국, 그리고 (둘이 합해) 열가지 정도의 반찬으로 밥을 먹을 수 있다니!

 

 

누가 그랬나. 시장이 반찬이라고. 그 말이 정답이다!

 

 

 

 

운영 시간 :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 요일 :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위치 : 3호선 경복궁역 3번 출구로 나와 쭈욱 직진하시면 됩니다.

 

 

 

 

 

 

- 에디터 추천 연관 여행기 -

 

일본의 시장풍경은? 오사카 구로몬 시장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107424

 

김한송 셰프의 호주 멜번 ‘퀸 빅토리아 마켓’ 탐방기!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10219

 

영국 런던에서 살아볼까? 보로마켓에서 장 보기!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52886

 

태국 치앙마이 야(夜)시장 체험기!

http://getabout.hanatour.com/archives/65756 

 

 

  • 좋아요 0
어보브블루
어보브블루

겁 많은 여자가 듬직한 남자를 만나 여행하며 사는 삶, 유목민이 되고 싶은 한량 주부.

글 더보기

관련지역 여행기

댓글 0

아직 댓글이 없어요~
회원님께서 첫 댓글을 달아주시겠어요?